[사진 = MBC ‘심야괴담회’ 방송 화면 캡처]
[동국일보] 그룹 빌리(Billlie) 츠키가 빛나는 예능감으로 ‘심야괴담회’를 물들였다.

츠키는 지난 6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심야괴담회’에 괴스트로 출연해 다채로운 매력을 선사했다.

이날 츠키는 사랑스러운 외모와 달리 강심장의 면모를 드러냈다. 츠키는 “피곤할 때면 무서운 영화나 ‘심야괴담회’를 찾아보며 공포로 마음을 다스린다. 귀신을 보거나 가위에 눌린 적이 한 번도 없다”라고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사연에 완전히 몰입한 츠키는 ‘표정 부자’다운 풍성한 리액션을 선보였다. 자리에서 벌떡 일어서거나 적극적으로 호응하는 등 다채로운 리액션으로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높였다.

높은 텐션으로 분위기를 이끈 츠키는 괴담을 소개할 때는 차분하게 이해를 도우며 괴스트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츠키는 일본의 한 익명 게시판에서 실제로 일어났던 괴담을 소개해 흥미를 자극했고, 진지한 표정으로 이야기를 이어가며 무대에서 보여줬던 모습과 다른 반전 매력을 보여줬다.

끝으로 츠키는 “평소 귀신 이야기나 영상을 보는 걸 너무 좋아하는데 오늘 이렇게 직접 들을 수 있어 너무 좋았다. 제 버킷리스트가 폐병원, 폐장례식장을 가는 거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이에 MC 김구라는 “폐병원이나 폐장례식장 이야기가 곧 나올 거 같으니까 소개해드리겠다”라고 말했고, 츠키는 밝은 미소로 화답하며 다음을 기약했다.

한편 츠키가 속한 빌리는 7일 오후 7시 KBS WORLD TV 유튜브 채널을 통해 라이브 스트리밍되는 ‘2022 창원 케이팝 월드페스티벌(K-POP WORLD FESTIVAL)’에서 시상과 축하 공연으로 팬들과 만난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0428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심야괴담회' 빌리 츠키, 괴담 몰입도 높이는 '표정 부자' 면모…예능 치트키 활약!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