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FC 홈페이지 캡처
[동국일보] 변성환 감독이 이끄는 남자 U-17 대표팀이 오는 6월 태국에서 열리는 아시아축구연맹(AFC) U-17 아시안컵에서 이란, 아프가니스탄, 카타르와 조별리그를 치르게 됐다.

현지시간 30일 태국 방콕에서 2023 AFC U-17 아시안컵 본선 조추첨식이 열렸다. 한국은 이란, 아프가니스탄, 카타르와 함께 B조에 속하게 됐다. 이번 대회는 총 16개 팀이 참가해 4팀씩 4개 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치른 후 각 조 1,2위가 8강 토너먼트로 우승자를 가린다. 이 대회에서 4위 안에 들면 오는 11월 페루에서 열리는 2023 FIFA U-17 월드컵에 출전할 수 있다.

U-17 대표팀은 지난해 초 변성환 감독을 선임하며 본격적으로 준비에 나섰다. 지난해 10월 열린 아시안컵 예선에서는 1승 1패로 J조 2위를 기록하며 본선 진출권을 따낸 바 있다. 아시안컵 본선행을 확정한 대표팀은 올해 2월 크로아티아에서 열린 4개국 친선대회(대한민국, 크로아티아, 튀르키예, 덴마크 참가)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경쟁력을 확인했다.

한편, 1985년 처음 시작된 AFC U-17 아시안컵은 1986년부터 2년마다 열리고 있다. 한국은 그동안 두 차례(1986, 2002년) 우승을 차지했으며, 21년 만에 통산 세 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가장 최근에 열린 U-17 아시안컵은 지난 2018년 대회로 한국은 당시 4강에 오른뒤 이듬해 브라질에서 열린 U-17 월드컵에서 8강에 진출한 바 있다. 이후에는 코로나19 여파로 대회가 열리지 못했다.

2023 AFC U-17 아시안컵 본선 조추첨 결과

A조 – 태국, 예멘, 말레이시아, 라오스

B조 – 대한민국, 이란, 아프가니스탄, 카타르

C조 – 타지키스탄, 호주, 사우디아라비아, 중국

D조 – 일본, 인도, 베트남, 우즈베키스탄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737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U-17 대표팀, 아시안컵에서 이란-아프간-카타르와 한 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