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일보] 새만금개발청은 새만금 1호방조제 시점부 명소화 사업인 ‘새만금 챌린지테마파크 개발사업 착공식‘을 11월 28일 부안군 변산면 대항리 사업 현장에서 가졌다고 밝혔다.

새만금 관광개발 민간투자 사업으로는 첫 번째로 착공하는 사업으로서, 그 동안 지지부진했던 새만금 관광개발의 마중물이 될 것이라는 점에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새만금 챌린지테마파크 개발사업‘은 총사업비 1,443억 원을 투자하여 문화시설을 건설하는 사업으로, 올해 안에 착공, 2026년 말 준공하여 2027년부터 본격 운영될 예정이다.

휴양콘도미니엄, 단독형빌라 등 국내 호텔서비스 기업인 한화호텔앤리조트에서 운영에 참여하며,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공연시설, 대관람차 등이 주요시설로 입지하여 가족이 즐길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될 전망이다.

이번 개발사업이 완료되면 1호방조제를 중심으로 새만금홍보관, 국립새만금간척박물관 등과 인접 문화공관과 연계한 새만금의 새로운 문화·관광중심지가 조성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부안군과 지역발전 상생협약을 통해 마실길을 주야간 다채롭게 즐길 수 있도록 조성하여 운영될 경우 변산에 관광친화형 거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가 되며, 지역 어촌계와도 다양한 협력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진행될 예정이다.

본 사업이 완공된 후 운영에 따른 고용 창출 효과는 연간 1,600여 명 정도이고, 경제적인 파급효과도 연간 1,438억 원으로 예상한다.

김경안 새만금개발청장은 ”이번 투자가 새만금을 찾는 사람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문화·관광 공간 조성을 위한 새로운 전기를 마련했다.”라면서, “최근 폭증하고 있는 새만금산단 이차전지 입주와 연계하여 관광개발 사업도 활성화될 수 있도록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058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새만금개발청, 새만금에도 다채로운 즐길거리 생긴다 - ‘챌린지테마파크 개발사업’ 착공식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