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제공: KBS 2TV]
[동국일보] 진한 스킨십보다 더 설레는 김명수, 이유영의 등맞춤 현장이 포착됐다.

오늘(20일) 방송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함부로 대해줘’(극본 박유미 / 연출 장양호 / 기획 KBS / 제작 판타지오 / 원작 네이버웹툰 '함부로 대해줘' 작가 선우) 3회에서는 예고 없이 들어온 신윤복(김명수 분)의 스킨십에 김홍도(이유영 분)의 심장이 남아나지 않을 예정이다.

7년 전 웹툰 학원 제자와 선생 사이로 연을 맺었던 신윤복과 김홍도는 7년 후 이웃으로 재회했다. 김홍도가 몰라보게 달라진 신윤복을 반가워할 새도 없이 신윤복은 군사부일체의 자세로 김홍도를 대해 그녀를 당황에 빠뜨렸다.

김홍도는 나란히 걷지도, 같은 테이블에 앉지도, 전화번호를 교환하지도 않는 신윤복의 행동이 처음에는 낯설었지만 곧 그를 있는 그대로 받아들였다.

때문에 포장마차에서 서로 등을 맞대고 있는 신윤복과 김홍도의 모습은 놀랄 수밖에 없는 상황. 공개된 사진 속 신윤복과 김홍도는 편의점 환영식 때처럼 등을 마주하고 앉아 있다.

다소 굳어 있는 신윤복의 얼굴과 그의 말 한마디에 온 집중을 기울이는 김홍도의 표정에서 두 사람 사이에 어떤 이야기가 오고 갔을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특히 김홍도에겐 급상승하는 심박수를 가라앉히기 위해 애를 써야하는 일이 벌어진다. 유교 보이가 김홍도에게 몸을 기대는 의외의 행동을 하는 것.

김홍도는 놀란 나머지 두 눈을 동그랗게 뜬 채 얼어있고 신윤복은 그녀의 마음을 아는지 모르는지 태평하게 눈을 감고 있다. 무엇보다 평소 신윤복은 선을 넘지 않았기에 그의 돌발 행동은 더욱 설렘과 기대를 더하고 있다.

늦은 밤, 신윤복과 김홍도가 포장마차에서 만나게 된 이유는 무엇이며 이번 스킨십이 두 사람의 관계에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지 그 전말이 낱낱이 밝혀질 신윤복과 김홍도의 이야기가 더욱 기다려진다.

한 번의 터치로도 심쿵을 일으키는 김명수, 이유영을 만날 수 있는 KBS 2TV 월화드라마 ‘함부로 대해줘’는 오늘(20일) 밤 10시 10분에 3회가 방송된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4358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함부로 대해줘' 김명수-이유영, 서로에게 살포시 기댄 등맞춤 포착! 진한 스킨십보다 더 설레는 유교적 심쿵 터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