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동국일보] 국방부는 5월 24일 서울 용산 국방부에서 신원식 국방부장관 주관으로 ‘24년 하계 대비 전군 재난안전 주요 지휘관 회의를 개최, 풍수해 및 폭염 등 여름철 예상되는 각종 재난 상황에 대한 우리 군의 대비태세를 점검했다.

이날 회의는 국방부, 합참 주요 관계관과 각 군 참모총장, 각 군 주요 관계관 및 국방부 직할부대 주요 지휘관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지난 어린이날 연휴 간 폭우 이후 부대별 재난취약지역 점검 후속 조치결과와 재난 취약 예방공사 추진경과, 폭염 대비 물자 구매 등 추진사항을 발표하며 여름철 재난안전 대비 노하우(Know-How)를 공유했다.

신원식 국방부장관은 “장병 안전확보는 군 전투력 발휘의 토대”라며, “각 부대가 전투준비태세 강화 차원에서 여름철 재난대비에 역량을 집중하고, 제대별 재난대책본부를 선제적으로 운영해 분야별 사전조치를 강화하라”고 지시했다.

특히, 집중호우 대비 취약지역 점검, 폭염 대비 온열손상 방지대책 마련 및 위생관리 등 구체적인 대비책 마련을 위해 지휘관심을 경주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국가적 재난상황에서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한 대민지원은 부대임무에 지장이 없는 범위에서 적극 지원하되, 반드시 장병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보장하도록 현장지휘관이 위험요인을 직접 식별하고 안전대책을 사전에 마련할 것을 강조했다.

국방부는 풍수해, 폭염 등 여름철 발생 가능한 피해를 예방할 수 있도록 선제적 재난대비 태세를 지속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이갑수 국방부 군수관리관은 “인명피해 제로화(Zero化), 재산피해 최소화를 달성함으로써 최상의 전투태세를 유지하고, 국가적 재난 발생 시 군이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3285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방부, 선제적 여름철 재난 대비로 “인명피해 제로(Zero)!, 재산피해 최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