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KBO 올스타전 친환경 이벤트 안내 이미지
[동국일보] KBO가 7월 5일(금)과 6일(토)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개최되는 2024 신한 SOL뱅크 KBO 올스타전에서 환경부(장관 한화진),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와 함께 다회용기를 도입한다.

KBO와 10개 구단, 환경부는 작년 4월 1회용품 사용과 폐기물 발생을 줄이기 위한 뜻을 모아 ‘1회용품 없는 야구장 조성을 위한 자발적 협약’을 체결했다. 이후 전 구단에서 막대풍선 등 비닐류 응원도구가 아닌 다회용 응원도구를 제작 및 판매하고, 각 구단의 선수가 직접 참여한 ‘KBO 친환경 캠페인’ 영상을 제작하여 매 경기마다 경기장 내 전광판을 통해 송출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통해 협약을 이행해 왔다.

그 결과, 2023년 정규시즌 720경기동안 사용된 일회용컵이 약 262만 개로, 2022년 약 400만 개 대비 34.5% 감량하는 성과를 달성했다.

그간 일부 구장에서 다회용기 사업을 운영 했으나, KBO 올스타전에서 다회용기를 도입∙사용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인천SSG랜더스필드의 34개 입점 매장 중 원활한 다회용기 제공과 반납률 향상을 위해 편의점 및 프렌차이즈 매장(14개 소)을 제외한 20개 매장에 다회용기가 제공된다. 매장별로 취급하는 음료와 식품에 따라 컵, 면기, 사각용기, 트레이 등 경기당 네 종류의 다회용기 1만 3천 개를 제공할 계획이다.

다회용기의 원활한 반납을 위한 방안도 추진된다. 다회용기는 일반쓰레기와 구분이 쉽도록 민트 색상으로 통일되어 제공되며, 각 층의 출입구 등 주요 관람객의 이동 동선에는 다회용기 전용 반납함 25개소와 전담 수거 인력이 운영될 예정이다. 수거된 다회용기는 7단계의 세척 공정을 거쳐 추후 다시 공급된다.

이밖에도, 6일(토)에는 인천SSG랜더스필드 프론티어 광장에 위치한 팬페스트존에서 텀블러 등 개인컵을 지참한 관람객(선착순 8백 명)에게 무료 음료와 커피를 제공하고, 폐페트병 소재 원단을 활용한 텀블러 가방(선착순 500명)도 배포하며 야구장과 일상에서의 다회용 컵 사용을 독려할 예정이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0043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24 신한 SOL뱅크 KBO 올스타전 다회용기 도입으로 친환경 야구장 조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