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귀화[사진 제공 : 781 컴퍼니]
[동국일보] ‘트리플 천만 배우’ 최귀화가 주연작 영화 ‘코리안 타임’으로 ‘제28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를 찾은 관객들과 소통의 시간을 갖는다.

티켓 매진이라는 폭발적인 관심 속 오는 11일(목) 오후 5시 부천 CGV 소풍 8관에서 상영될 영화 ‘코리안 타임’(감독 전성빈) 종료 후 관객들과 직접 만나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뜻깊은 시간을 보낼 예정인 것.

‘제28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를 통해 공개되는 영화 ‘코리안 타임’은 설 연휴를 앞두고 갑작스레 날아든 어머니의 부고 소식을 받고 장례를 치르기 위해 모인 다섯 형제가 장례식장이라는 공간적 배경에서 그려내는 웃픈(웃기고도 슬프다의 줄임말)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극 중 최귀화는 도박에 빠져 사는 셋째 경찬 역을 맡아 이야기를 극적으로 이끌어 나간다. 경찬은 어머니 장례비를 도박으로 탕진할 정도로 구제 불능의 중독자면서도 결코 미워할 수 없는 인물.

경찬의 삶은 비루하고 처절해 보이지만, 최귀화는 그 삶 역시 의미 있게 그려내며 관객들에게 재미 그 이상의 진한 여운을 선사한다.

특히 직접 시나리오를 집필한 ‘코리안 타임’은 지난 2021년 전자책과 오디오북으로 출간된 바 있다. 처음에는 희곡 장르를 목표로 제작했지만, 영화 시나리오로 발전되면서 더욱 탄탄해지며 높은 완성도를 자랑한다.

또한 ‘코리안 타임’은 영화 진흥위원회 시나리오 마켓에서 이달의 우수작으로 선정됐으며, 이후 영화로 제작돼 ‘제28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에서 선보이게 됐다.

그동안 최귀화는 ‘부산행’, ‘택시운전사’, ‘범죄도시2’ 등에서 선 굵은 연기로 깊은 인상을 남기며 ‘트리플 천만 배우’ 반열에 올랐다. 그가 직접 집필하고 배우로도 참여한 ‘코리안 타임’은 어떨지 더욱 궁금해진다.

현재 최귀화는 영화와 드라마, 예능까지 넘나들며 열일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8396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최귀화, 주연작 영화 '코리안 타임'으로 관객과 소통…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통해 공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