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청 전경
[동국일보] 부산시는 오늘(8일)부터 이틀간 서부산 온라인 수출상담장에서 코로나19 장기화로 해외 판로개척 및 바이어 발굴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중소업체들의 수출을 지원하기 위한 ‘유럽 수출 비즈니스 화상상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화상상담회는 독일, 벨기에, 프랑스, 네덜란드 등 유럽 현지 바이어와 지역 중소 제조업체 및 무역업체 간 1:1 매칭을 통한 제품소개 및 온라인 화상상담 방식으로 진행된다.

시와 부산경제진흥원은 상담회를 준비하면서 현지 네트워크를 보유한 전문업체를 통해 유럽의 유력 바이어 20여 곳을 섭외했고, 공모를 통해 지역의 참여기업 15개 사를 선정했다.

참여기업들은 코로나19 세계적 유행으로 해외전시회 참가가 어려워지는 등 현지 바이어 교류가 사실상 전무한 상황에서 유럽 바이어와 화상으로나마 제품을 소개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되었다면 높은 기대감을 보이고 있다.

한편, 시는 상반기에 이어 지난 9월 ‘아세안 바이어 초청 화상상담회’, 11월 ‘하반기 해외바이어 수출 화상상담회’, ‘중앙아시아 소비재 수출 화상상담회’, 12월 ‘일본 큐슈권 바이어 초청 화상상담회’ 등을 열어, 해외 바이어를 섭외하고 지역 기업의 수출길을 열어주기 위해 노력 중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코로나19로 해외 진출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기업에 실질적인 도움과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며, “빠르게 회복되고 있는 세계 경기에 발맞추어 현재의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수출지원사업을 추진하겠다”라고 전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5425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산시, ‘유럽 수출 비즈니스 화상상담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