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배우 김소현. (사진=팜트리아일랜드 제공)
[동국일보] 팜트리아일랜드는 28일 "매 작품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내며 뮤지컬계를 대표하는 여제 김소현이 팜트리아일랜드의 새 식구가 됐다"고 밝혔다.

이어, "뮤지컬뿐만 아니라 방송, 광고 등 다방면에서 활약하는 만능 엔터테이너 김소현이 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며 "앞으로 다양한 작품과 캐릭터로 찾아올 김소현에게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올해 뮤지컬 데뷔 20주년을 맞은 김소현은 지난 2001년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에서 '크리스틴' 역으로 화려하게 데뷔 후 '엘리자벳', '마리 앙투아네트', '명성황후', '안나 카레니나', '위키드', '지킬 앤 하이드' 등 다수 작품에 출연하며 활약해왔다.

또한, 지난해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표창을 비롯해 '2018 아시아컬처어워드 여우주연상', '제5회 예그린뮤지컬어워드 여우주연상', '제14회 한국뮤지컬대상 여우주연상' 등 다수 수상 이력을 자랑한다.

팜트리아일랜드는 가수 겸 뮤지컬 배우 김준수가 오랜 시간 함께한 매니저와 의기투합해 세운 기획사로 지난 11월 새로운 출발을 알렸다.

정선아에 이어 이번에 김소현이 함께하면서 국내 정상급 뮤지컬 배우들이 모이게 됐다. 김소현은 소속사를 물색하던 중 평소 친분이 깊은 김준수와 오랜 시간 상의 끝에 성장 가능성 등에 주목해 팜트리아일랜드를 선택했다는 후문이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7997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배우 '김소현', 팜트리아일랜드 전속계약…김준수와 한솥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