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다크 나이트' 포스터
[동국일보] '워너브러더스 100주년 특별전'이 '다크 나이트'의 11월 15일 재개봉을 확정하고, 극장마다 특색 있는 다채로운 이벤트를 준비해 영화 팬들의 기대감을 모은다.

히어로 영화에 새로운 역사를 만들며, 언론과 관객 모두에게 극찬 받았던 '다크 나이트'의 이번 상영은 걸작을 다시 만나는 즐거움뿐만 아니라, 지난 1일 재개봉한 호아킨 피닉스의 '조커'와는 또 다른 히스 레저의 '조커'를 볼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을 팬들에게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여기에 각 극장별로 다채로운 굿즈를 증정하는 현장 이벤트도 진행해 많은 이들의 발길을 극장으로 이끌 예정이다.

11월 15일 관객들을 찾아올 영화 '다크 나이트'는 DC 코믹스 원작을 바탕으로 범죄와 부패가 들끓는 고담시에서 도시의 평화를 지켜내기 위한 '배트맨'과 그의 영원한 숙적 '조커'의 최후의 대결을 그린 블록버스터 작품이다.

영화는 '인셉션', '인터스텔라' 그리고 최근 '오펜하이머'까지 내놓는 작품마다 매번 세계적인 신드롬을 일으킨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배트맨' 시리즈 3부작 중 두 번째 작품으로 지금까지도 수많은 관객들의 인생 영화로 회자되고 있다.

압도적인 스케일의 스펙터클한 재미와 선과 악에 대한 묵직한 메시지까지 담고 있는 영화 '다크 나이트'는 이번 재개봉을 통해 다른 히어로 영화에선 느낄 수 없었던 차별화된 매력을 다시 한번 드러낼 것이다.

여기에 '배트맨'에 완벽하게 녹아든 크리스찬 베일과 '조커' 그 자체가 된 히스 레저, 두 배우의 한계를 가늠키 어려운 열연은 관객들에게 극강의 몰입감을 전할 예정이다. 특히 '다크 나이트'는 히스 레저의 유작이자, 그에게 아카데미와 골든글로브 등 수많은 영화제에서의 수상을 안긴 영화이기에 팬들에게 더욱 뜻깊은 의미를 더할 것이다.

한편, 전국 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 씨네Q에서 11월 15일 재개봉과 함께 동시에 시작하는 '다크 나이트' 현장 이벤트가 벌써부터 팬들의 소장 욕구를 자극해 눈길을 끈다.

바로 CGV는 필름마크, 롯데시네마는 시그니처 아트카드, 메가박스는 오리지널 티켓, 씨네Q는 스페셜 티켓 등 각 극장별로 개성 넘치는 굿즈가 준비되어 있기 때문이다.

극장마다 저마다의 특색이 살아있는 다채로운 굿즈를 통해 영화의 여운 또한 다양한 방식으로 간직할 수 있기에 팬들의 기대를 더욱 높이고 있다. 이벤트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각 극장의 공식 홈페이지 및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워너브러더스 100주년 특별전'이 준비한 '다크 나이트'는 11월 15일부터 전국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120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워너브러더스 100주년 특별전' 영화 '다크 나이트', 11월 15일 재개봉 확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