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엔터테인먼트 자회사 드림메이커엔터테인먼트와 뮤지컬 제작사 (주)신스웨이브의 첫 합작품,
[동국일보] K팝 스타일로 화려하게 업그레이드된 브로드웨이 뮤지컬 '알타보이즈'가 12월 18일 본격적인 막을 올리며 전세계 팬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슈퍼주니어 은혁의 흠잡을 데 없는 연출부터 뉴이스트 백호, 아스트로 윤산하, SF9 유태양, 골든차일드 Y(와이), 홍주찬 등 주연 배우들의 완벽한 변신, 백구영과 김중우 등 국가대표급 창작진이 선보인 춤과 노래, 무대와 퍼포먼스까지 글로벌 K팝 팬들을 만족시키기에 충분했다는 평가다.

알타보이즈의 '열정 리더' 매튜로 변신한 백호는 '역시 프로'라는 호평을 이끌어냈고 마크 역의 홍주찬은 미소년 캐릭터로 분해 다정하고 순진한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루크 역의 Y(와이)는개구쟁이 악동으로 분해 '엄마 미소'를 유발했고, 후안 역의 유태양은 섹시하고 관능적인 매력으로 여심을 저격했다.

또한, 에이브라함 역의 윤산하는 특유의 귀여움과 긍정적인 에너지로 무대를 채우며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다섯명의 멤버들은 마치 원래 실제로 활동하던 그룹처럼 완벽한 호흡을 과시했으며 파워풀하고 섬세하게 설계된 안무와 다양한 장르를 소화하는 등 한 편의 초대형 콘서트를 보는 듯한 쾌감을 선사했다.

'알타보이즈'를 통해 뮤지컬 연출가로 첫 발을 내딛은 은혁의 연출력 역시 돋보였다. 배우들의 연기는 물론이고 무대 장치, 음악, 의상 등 세심한 부분까지 신경쓰며 작품의 완성도를 높이는데 최선을 다한 그는 슈퍼주니어 콘서트 등을 통해 쌓은 특유의 화려하고 센스 넘치는 기획력으로 '알타보이즈'의 볼거리를 더욱 풍성하게 채웠다.

이번 '알타보이즈' 서울 공연은 KBS 아레나와 공연 전문 글로벌 플랫폼 메타씨어터, CGV와 오렌지스카이골든하베스트(Orange Sky Golden Harvest) 등 오프라인 공연장과 온라인 플랫폼, 글로벌 멀티플렉스 체인 등 다양한 공간에서 동시 공개되어 아시아 관객들이 함께 공연을 즐길 수 있었다는 점도 주목할만 하다.

첫 공연 당일부터 '#알타보이즈'가 주요 트렌드 키워드로 오르는가 하면, 공연 직후에는 관련 사진들이 각종 SNS와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를 휩쓸며 화제를 모았다.

주말 이틀 동안 메타씨어터(온라인 생중계)와 라이브 뷰잉(극장 생중계) 등 온라인 관람객만 4,000명 가까이 기록해 코로나19 확산과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의 대유행 속에서도 선전했으며 특히 일본, 홍콩, 타이완, 태국, 필리핀, 싱가포르, 인도네시아에서의 호응이 눈에 띄게 두드러졌다.

또한, '알타보이즈' 한국 공연은 'K팝 뮤지컬'이라는 새로운 장르의 첫걸음이 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이번 공연은 K팝과 K뮤지컬의 조합으로 최고의 시너지를 만들어낸다는 도전과 실험에 나선 작품이기도 하다.

이러한 실험이 가능했던 것은 K팝 열풍의 산실인 SM 엔터테인먼트의 콘서트 전문 제작사 드림메이커엔터테인먼트와 '광염소나타', '태양의 노래' 등 K팝 스타들을 내세운 뮤지컬 제작사 (주)신스웨이브의 성공적인 협업이 있었기 때문이다.

향후 (주)신스웨이브는 '알타보이즈'를 발판 삼아 '오리지널 K팝 뮤지컬'이라는 독창적인 장르를 개척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브로드웨이 뮤지컬 '알타보이즈'는 오는 12월 24일까지 서울 KBS 아레나, 공연 전문 글로벌 플랫폼 메타씨어터, 한국과 인도네시아 등의 CGV 극장과 홍콩과 대만 등 오렌지스카이골든하베스트 극장에서 계속된다.

끝으로, 작품과 관람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티켓링크, 신스웨이브 공식 SNS 및 메타씨어터 홈페이지와 공식 SNS, CGV 홈페이지 등에서 확인 할 수 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9296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뮤지컬 '알타보이즈', 'K팝 뮤지컬'로 업그레이드…글로벌 팬들 폭발적 반응 속 첫 공연 성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